MM
0

장바구니

0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브랜드 스토리

랄프 미렌은 약 200년 전에 영국 서해안 작은 마을에서 태어났다. 그림에 대한 그의 재능은 그가 매우 어렸을 때 드러났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랄프 미렌은 그의 아버지와 같은 어부가 되었다. 그는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하지만 그는 계속해서 스케치했다. 그리고 그의 스케치 안에는, 금속, 다이아몬드, 그리고 다른 보석들이 가득했다.

시간이 지나면서 랄프 미렌은 보석 디자이너로서의 경력을 쌓기 위한 첫걸음을 내디딜 수 있었다. 그는 심플한 디자인의 부티크에 관심이 있었고, 그의 첫 번째 작품, 하나의 붉은 돌로 정교하게 장식된 금속 밴드를 만들었다.

얼마 후, 유럽에서 전쟁이 일어나자, 미렌 가족은 영국을 떠나 스칸디나비아로 이주하였다. 이민자로서의 새로운 생활에서, 랄프 미렌은 훌륭한 보석들을 디자인하려는 그의 꿈을 포기하여야만 하였다.

보석 디자이너 마크 미렌은 랄프의 손자이다. 그가 디자인하는 모든 작품에서 특징지어지는 작은 붉은 돌은 그의 할아버지의 이루지 못한 꿈에 대한 존경의 표시와 동시에 그의 가족의 오랜 꿈이 실현된것을 축하하는 의미이다.


브랜드 디자인

마크 미렌의 디자인은 스칸디나비아의 미니멀리즘과 정교한 장인정신을 완벽하게 현대적으로 결합하지만, 데이웨어와 같은 레드 카펫 룩에도 어울리도록 섬세하게 보석 작품들을 결합시켰다.

작품들에는 미니멀한 귀걸이와 목걸이, 단독으로 착용할 수 있을 만큼 돋보이는 반지, 슬림한 스타일의 이중 반지 등이 포함되어 있다.

Loader